정읍시, 저소득층 자기 힘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자활 지원사업 ‘총력’

- 12일, ‘자활기관협의체 대표자 회의’ 가져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19/12/13 [21:49]

정읍시, 저소득층 자기 힘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자활 지원사업 ‘총력’

- 12일, ‘자활기관협의체 대표자 회의’ 가져

이미란 기자 | 입력 : 2019/12/13 [21:49]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이미란기자] 정읍시가 저소득층이 자기 힘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자활 지원사업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     ©

시는 올해 정읍지역자활센터 등 2개 기관을 통해 자활사업 참여자 150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했다.

 

특히, 자활 기업 정읍세탁의 창업으로 10명의 탈수급과 총 34000만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성과를 거두었다.

 

지난 12일에는 올해 자활사업 실적을 함께 돌아보고 내년도 자활사업 지원계획을 수립하고자 자활기관협의체 대표자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김형근 복지교육국장과 백준수 사회복지과장을 비롯해 서완종 애육원장, 상공회의소 정일환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신규사업 3개와 시범사업 1개 등에 대한 논의 시간을 가졌다.

 

내년도에는 우리 시 특성에 맞는 신규·시범사업단 추진으로 자활사업 내실화에 중점을 두기로 했다.

 

더불어, 자활기금 지원 등을 통해 자활 지원사업 활성화를 꾀하고자 한다.

 

김형근 복지교육국장은 앞으로도 자활사업이 단순한 일자리 터의 의미를 넘어 수익을 창출하는 자립형 자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