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차량 우선신호, 출동 시간은 2.6배↓ 속도는 2.7배↑

편집국사회부 신종철 부국장 | 기사입력 2020/02/07 [14:54]

긴급차량 우선신호, 출동 시간은 2.6배↓ 속도는 2.7배↑

편집국사회부 신종철 부국장 | 입력 : 2020/02/07 [14:54]

안산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효과 ‘눈에 띄네’…출동 시간은 2.6배 줄고, 속도는 2.7배 올라 사진 = 안산시 제공

 

 

[+코리아타임즈=신종철 기자]생명을 지키는 골든타임을 사수하기 위한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이 효과가 상당한 것으로 나타난다.

 

소방서 긴급차량의 1㎞당 이동시간은 2.6배 빨라졌으며, 평균통행속도는 2.7배 빨라진 것으로 나타난 것.

 

안산시가 지난해 12월부터 안산소방서와 함께 구축해 운영 중인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으로 1㎞당 이동시간은 평균 95.7초(1분35.7초)로, 지난해 12월 비교를 위해 시스템을 적용하지 않았을 때 측정했던 1㎞당 평균시간 250.7초(4분10.7초)보다 61.8%(2.6배) 줄어들었다.

 

같은 기간 평균통행속도는 37.7㎞/h로, 기존 14.0㎞/h보다 169.2%(2.7배) 늘어났다.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은 첨단교통정보시스템(ITS) 기능개선을 통해 구축됐다.

 

안산시 교통정보센터가 소방서 긴급차량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파악하며 무전 내용과 지도, 도로CCTV 등을 확인하며 예상 경로에 있는 교차로의 신호를 녹색으로 연장해준다.

 

시는 초기 127개 교차로에서 운영했으나, 운영인력이 확보되면 718개에 달하는 안산시 내 모든 교차로로 확대할 방침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들이 위급상황에 처했을 때 긴급하게 현장으로 달려가는 소방대원들이 더욱 빠르고 안전하게 갈 수 있도록 시스템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모두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사회뉴스 s1341811@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