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소방청장, 첫번째 시·도 소방본부장 화상회의 개최

겨울철 화재 피해 저감 대책 중점 논의

박찬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0:48]

소방청장, 첫번째 시·도 소방본부장 화상회의 개최

겨울철 화재 피해 저감 대책 중점 논의

박찬우 기자 | 입력 : 2020/11/20 [10:48]

소방청(청장 신열우)은 오는 2014시부터 시·도 소방본부장과 본청 부서장 등 44명이 참석하는 전국 소방지휘관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신열우 소방청장 취임 후 첫 소방지휘관 회의로 코로나19 대응을 고려하여 영상회의로 개최한다.


회의는 겨울철 화재 예방을 위한 안전대책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각 시·도의 주요 현안에 대한 논의와 건의 사항도 받는다.


회의에서 대구광역시는 전기자동차 화재안전대책, 광주광역시는 피난 취약 시설 3D영상 도상훈련시스템 구축, 세종특별자치시는 시민생명 살리는 119닥터카, 경기도는 재난 취약 계층 패치형 자동소화기 보급, 강원도는 비대면 화재 취약 대상 안전 관리 등 수범 사례를 발표해 다른 시·도에서도 추진을 적극 검토할 수 있도록 한다.


이어서 중앙-지방 간 통합업무처리, 현장 인력 부족 해소방안, 소방조직 표준직제 개편, 소방행정배상 책임보험, 국가 단위 대형재난 소방력 동원, 전통시장 화재예방대책 등에 대해서도 토론할 예정이다.


신열우 소방청장은 무엇보다도 많은 인명 피해가 나는 대형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중앙과 지방, 정책과 현장이 유기적으로 연계되어야 함을 강조할 예정이다. 특히 각 지방에서 아이디어를 내 효과 높은 것으로 검증된 시책은 전국적으로 확대할 것을 주문하고, 겨울철 현장 활동 대원들의 안전 관리도 당부한다.


원본 기사 보기: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은빛 물든 홍성 오서산, 가을정취 폴폴(fall fall)
1/12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