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낮 음주운전' 배우 박시연,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기사입력 2021/01/26 [22:45]

'대낮 음주운전' 배우 박시연,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입력 : 2021/01/26 [22:45]

 

 



대낮에 음주 상태로 차량 추돌 사고를 낸 배우 박시연(42)씨가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26일 서울 송파경찰서는 “박시연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위반 혐의로 조사해 지난 22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씨는 지난 17일 오전 11시 30분쯤 송파구 잠실3삼거리 일대에서 운전 중에 좌회전 신호를 기다리던 아반떼 승용차의 뒷범퍼를 들이받은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박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97%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이후 언론 보도를 통해 음주운전 사고 소식이 전해지자 박씨의 소속사 측은 “전날(16일) 저녁 지인과 함께 술을 마셨고, 다음날 숙취가 풀렸다고 판단해 운전했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비판이 거세지자 박씨는 지난 20일 소셜미디어에 “이유를 불문하고 해서는 안 될 일이었다. 안일하게 생각한 저 자신에 대해 후회하고 깊이 반성한다”며 직접 사과문을 게재했다.

편집국 신종철 선임기자 s1341811@hanmail.net

 

사회뉴스 s1341811@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강진만서 봄볕 즐기는 큰 고니
1/9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