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속초해경,설 연휴‘안전사고 위험’해양레저활동 단속

설 연휴 수산자원관리법 등 해상에서의 법규 위반자 4명 적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2/15 [17:21]

속초해경,설 연휴‘안전사고 위험’해양레저활동 단속

설 연휴 수산자원관리법 등 해상에서의 법규 위반자 4명 적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2/15 [17:21]

 

 
속초해양경찰서(서장 서영교)는 설 연휴 기간인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안전사고 위험 예방을 위해 해상에서의 각 종 위법행위 단속활동을 벌여 수산자원관리법 등 해상에서의 법규를 위반한 레저활동자 4명을 적발하였다고 15일 밝혔다.
 
속초해경 형기정은 연휴 첫날인 11일 양양 인구항 동방 3해리에서 김모씨 등 2명을 수산자원관리법 제18조를 위반으로 적발했다.
 
 김모씨 등 2명은 수산자원관리법 제18조에 따라 비어업인은 허용된 방법 이 외의 방법으로 수산자원을 포획·채취하여서는 아니 됨에도 불구하고 허용되지 않은 방법인 잠수용 스쿠버 장비를 착용하고 입수하여 멍게 163마리, 해삼 33마리, 문어 3마리 등 약 200마리를 불법으로 채취하였다.
 
같은 날 한모씨는 고성군 교암항에서 낚시차 모타보트를 이용, 출항하여 수상레저활동 금지구역인 고성군 화진포해수욕장 이북해역까지 활동하여 원거리수상레저활동 신고의무 위반 및 수상레저활동 금지구역 위반으로 적발되기도 하였다.
 
12일은 고성군 거진11리해변 인근 해상에서 임모씨가 안전장비(구명조끼)를 착용하지 않고 낚시를 즐기다 해상순찰 중인 경찰관에 적발되었다.
 
속초해경은 관계자는 “건전한 다이빙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다이버 스스로의 불법 근절 노력이 필요하며, 안전한 레저활동을 즐기기 위해서는 사전에 수상레저활동 금지구역 확인 및 안전수칙 등을 잘 숙지하여야 한다.”라고 말했다.윤진성기자 0031p@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봄기운 머금은 담양 메타세쿼이아길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