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창원해경ㆍ구산면 원전항 인근 좌초선박 실종 선장 숨진 채로 발견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08:39]

창원해경ㆍ구산면 원전항 인근 좌초선박 실종 선장 숨진 채로 발견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2/23 [08:39]

 



창원해양경찰서는 21일(일) 창원시 마산합포구 구산면 원전항 인근 해안에서 좌초된 채 발견된 A호의 선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22일(월) 밝혔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지난 21일(일) 19시 50분경 좌초된 A호 선박을 발견하고, 관계기관과 민간의 협조를 받아 해상과 수중, 해안가 수색도 실시해 왔다.

하지만, 실종자는 22일(월) 09:39분 사고해역 인근의 해상에서 민간구조선 B호가 발견하였으며, 가족(아들)의 확인을 통해 실종자로 판명되었다고 전했다.윤진성기자 0031p@hanmail.net

이메일: 0031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강진만서 봄볕 즐기는 큰 고니
1/9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