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경력단절여성 사회 복귀 지원 위한 ‘경력이음바우처’ 사업 추진

- 만 35세 이상 54세 이하 여성 대상, 바우처 카드로 20만 원 지급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10/12 [14:37]

담양군, 경력단절여성 사회 복귀 지원 위한 ‘경력이음바우처’ 사업 추진

- 만 35세 이상 54세 이하 여성 대상, 바우처 카드로 20만 원 지급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10/12 [14:37]

담양군(군수 최형식)이 출산, 육아 등으로 취업 재개에 어려움을 겪는 경력단절 여성의 조기 사회 복귀 유도를 위한 경력이음바우처카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1년 이상 담양군에 주소를 둔 만 35세 이상 54세 이하 여성으로 취업기관에 구직 등록한 건강보험료가 중위소득 150% 이하다.

 

바우처 카드는 취업 준비를 위한 도서 구입과 수강료, 면접 준비 등에 사용할 수 있게 생애 1회에 한해 20만 원을 포인트로 지급할 예정이며, 1130일까지 거주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 가능하다.

 

, 담양군에 주소가 없거나 여성농업인행복바우처, 국민취업지원제도 및 재정일자리 사업에 참여한 자는 제외된다.

 

군 관계자는 지역 내 여성들의 취업 장려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지속 추진할 예정이며, 취창업 맞춤형 교육 강좌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대설 맞은 강진만생태공원 큰고니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