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공모 선정

- 국비 12억3,700만원 확보, 취약계층 영양지원과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기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17 [19:17]

정읍시,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공모 선정

- 국비 12억3,700만원 확보, 취약계층 영양지원과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기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1/17 [19:17]

정읍시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2년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공모에 선정돼 국비 123,700만원을 확보했다.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은 경제적 취약계층의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 공급과 식생활 개선을 위해 농식품부에서 2020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계층 간 영양 불균형 완화와 지역 농축산물 소비 촉진을 통한 농가 소득 증대, 지역 경제 활성화에 목적을 두고 있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오는 3월부터 9월까지 7개월간 푸드플랜과 연계해 시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참여 대상은 지역 내 거주하는 중위소득 50% 이하의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취약계층으로 약 7,700여 가구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대상 가구에는 농식품을 구입할 수 있는 전자카드 형태의 바우처카드가 지급된다. 1인 가구 월 4만원, 2인 가구 57,000, 3인 가구 69,000, 4인 가구 8만원 등 가구원 수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구매 가능 품목은 신선과일, 채소, 흰 우유, 계란, 육류, 잡곡, 꿀에 한하며 지역 내 로컬푸드 직매장과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먹거리 취약계층에는 영양 불균형 해소를, 지역 중소농가에는 안정적인 소득 보장을 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역 내 선순환 시스템이 구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