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북면, 역사와 문화를 담은 면지(面誌) 출간 예정

- 25일 면지 편찬 발대식, 2023년 발간 목표로 첫걸음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20:24]

북면, 역사와 문화를 담은 면지(面誌) 출간 예정

- 25일 면지 편찬 발대식, 2023년 발간 목표로 첫걸음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1/25 [20:24]

정읍시 북면(면장 손문국)이 역사적 발자취를 되돌아보고 지역 정체성을 확립하기 위해 면민의 뜻을 모아 면지(面誌)를 출판한다.

 북면은 25일 유진섭 시장과 이익규, 최낙삼 정읍시의회 의원, 면지 편찬위원회 위원 등 59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원 위촉과 발대식을 열고 면지 제작에 착수했다.

 

북면 면지는 북면 지역의 각종 생활상의 변천사를 포함해 북면의 모든 역사가 수록된다.

 

자연환경과 역사, 마을의 발자취와 인물, 이야기로 보는 북면의 이모저모 등 실증적이면서도 독자의 흥미를 끌 수 있는 소재들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지역의 어제와 오늘을 파악할 수 있는 미래의 지침서 역할을 하게 된다.

 

박근수 위원장은 지역의 역사문화와 선현들의 발자취를 문화유산으로 남기기 위한 북면 면지 편찬의 첫걸음을 내디뎠다지역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후손들에게 소중한 문화유산이 될 수 있도록 면지 편찬에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유진섭 시장은 북면 면지는 면민의 자긍심과 애향심을 높이고 후대에 남겨질 소중한 자산인 만큼 마을별 특성과 정체성을 살려 주민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는 면지 편찬이 될 수 있도록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편찬위원회는 면지 편찬 자료 수집을 위한 연구용역을 올해 시행하고 2023년까지 발간할 수 있도록 면지 편찬 작업을 속도감 있게 진행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