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설맞이 공중화장실 안전·청결 관리에 ‘만전’

- 공중화장실 83개소, 불법 촬영 몰래카메라 단속과 청소상태 집중점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20:20]

정읍시, 설맞이 공중화장실 안전·청결 관리에 ‘만전’

- 공중화장실 83개소, 불법 촬영 몰래카메라 단속과 청소상태 집중점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1/25 [20:20]

정읍시가 설 명절을 맞아 정읍시를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에게 쾌적한 화장실을 제공하기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는 정읍사공원과 내장산조각공원을 비롯한 주요 관광지와 시장, 귀성객이 자주 이용하는 터미널과 정읍역 등 83개소의 화장실을 대상으로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일제 점검을 추진했다.

 

화장실 내외부의 청결 상태 유지와 화장지 등 편의용품 비치, 시설물 파손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하고, 몰래카메라 설치와 비상벨 정상 작동 여부도 꼼꼼히 점검했다.

 

특히, 2개 조 4명으로 구성된 점검팀은 육안으로 확인이 어려운 렌즈 등의 설치 여부를 점검하기 위해 첨단 전파탐지기와 적외선 카메라 등 전문 탐지 장비를 이용했다.

 

이와 함께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많이 이용할 지역 내 주유소에는 화장실 상시 개방과 청결 유지,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 안내 등을 당부했다.

 

이와 더불어 안전한 공중화장실 구축을 위해 2017년부터 설치해 온 여성 공중화장실 249개소의 긴급 호출 안심벨을 점검했으며, 구형 안심벨 49개소에 대해서는 단계적으로 교체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공중화장실은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도시의 이미지를 대표하는 곳이라며 정읍의 품격을 느낄 수 있도록 공중화장실 청결 유지와 시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