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명금자 詩] 아파도 오는 봄

고현자 시인 | 기사입력 2021/05/03 [00:50]

[ 명금자 詩] 아파도 오는 봄

고현자 시인 | 입력 : 2021/05/03 [00:50]

     [명금자의 시]  아파도 오는 봄

 

                                              명금자

  

푸르디푸른 세월 속 길

달콤한 사랑이 오고 가던 시간

빛나는 해돋이보다 더 황홀한 저 노을

 

꽃 피는 봄은 오건만

고귀한 백목련과 진달래는

자태 자랑하지 못하고

 

아름다운 꾀꼬리

노랫소리

멎은 지 오래

 

설야 같은 강변 길 벚꽃터널

한 생애 짧은 여정

서럽다 마라

 

공포심으로 잠시 멈춘 일상

가슴 속 타는 불꽃

 

희망의 봄은 언제 오는가

 

 

명금자 시인]

한국문학예술인 협회 부회장

(사)한국가교문학회 재무국장

(사)국민행복여울문학 천안시 문학지부장 

청암 문학 작가 협회 홍보 위원장 이사

대산문학 문화홍보위원장

서울시낭송협회 시음 행사국장

망향의 시 울림 부회장

(사)한민족통일여성협의회 충청남도 협의회장

(전)통일정책연구원 교수 

(사)한국창작문학 본상 외 수상 다수

                                     이채 시인과 ‘시가 있는 아침’외 문예지 다수 

 

 

프로필
시인, 작사가
한국 저작권협회 회원
현) 한국문인협회 청소년문학진흥위원회 위원장
현)플러스코리아타임즈 기자
일간경기 문화체육부장 역임
현)인천일보 연재
현)대산문학 대표
현)대산문예출판사 대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산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보성군에 다 있네!
1/23
연재
광고